• 최종편집 2024-06-14(금)
 
벌곡면 만목리 대나무꽃
[홍성투데이] 충남 논산시 벌곡면 만목리 야산에 대나무꽃이 피어 ‘길(吉)한’기운을 전하고 있다. 대나무는 꽃이 잘 피지 않는 나무로, 약 60년에서 100년 사이에 한 번꼴로 꽃이 핀다고 알려져 있다.

인근 주민은 “좀처럼 볼 수 없는 대나무꽃이 피었다”며 “우리 지역에 좋은 일이 있지 않을까 하는 기대감이 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820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100년에 한 번 만날까?’ 대나무꽃이 논산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