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4(금)
 
아산시의회 김미영 의원이 5분 자유발언을 하고 있다.
[홍성투데이] 아산시의회 김미영 의원이 5월 16일, 제248회 아산시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햇빛은 우리의 밝은 미래이다'를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했다.

김미영 의원은 “현재 아산시는 대기업에 의존하던 지방소득세가 축소되는 실정으로, 시민들의 부담을 줄이고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창의적이고 선제적인 수익구조를 고민해야 한다“라며 평택호 수상 태양광 에너지 신산업 모델을 제시했다.

김 의원은 경남 하동군 농어촌 햇빛 나눔 수상 태양광과 보령시 그린 에너지 도시조성 가속화 사업 등 선제 대응에 나선 도시를 언급하며, 수상 태양광 사업은 ”주변 경관과 환경 파괴 원인이 아닌 평택호 풍경을 보존하고 수질 향상과 물의 증발을 막아 용수 확보 및 생태계를 보호하는 역할을 하며 지자체 세수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수상 태양광은 기존 자연환경 보존, 온실가스 배출은 줄이고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친환경 발전 방식, 수질 환경 개선으로 어류 개체수 증가의 생태계 조성 순기능, 다양한 디자인 및 공원경관 조성 등 ”지역주민들에게 햇빛 연금 수익 창출로 에너지 자립과 재정 자립도를 높일 기회“라며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태양광 패널 청결 유지와 태양광 발전 증대 효과 등 기술은 나날이 발전해 가고 있는 현실에서, 더 이상 대기업 지방세에만 의존하던 방식에서 탈피해 주민 참여형 에너지 신산업 사업모델 발굴이 필요하다“라며 ”더 늦기 전에 농어촌공사와의 협의를 통해 평택호 수상태양광 사업을 재검토하여 추진을 요청한다“라고 제안하며 발언을 마무리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186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아산시의회 김미영 의원,“수상 태양광 에너지 신산업 제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