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3(화)
 
당진시의회, 당진이 낳은 태백장사 홍승찬 씨름 선수 표창패 수여
[홍성투데이] 당진시의회는 생애 첫 태백장사 타이틀을 거머쥔 것을 기념하여 당진 출신 씨름선수 홍승찬(문경시청) 선수에게 의장 표창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홍승찬 선수는 지난 4월 22일 문경시 문경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4 민속씨름 문경장사씨름대회' 태백장사급(80kg 이하) 결정전에서 양평군청의 김성용을 3-0으로 완승하며 태백장사에 등극했다. 이러한 성과를 축하하기 위해, 당진시의회는 홍승찬을 환영하며 특별 표창을 준비했다고 전했다.

홍승찬 선수는 2002년 당진시 시곡동에서 태어나 12살 때 처음 씨름을 시작했다. 기지초등학교를 졸업하고 씨름부가 있는 당진중학교에 진학한 그는 건강이 좋지 못한 아버지를 생각하며 더욱 운동에 매진했으며 결국 태백장사라는 꿈을 이루어 부모님께 효도하게 됐다고 전했다.

6월 14일 당진시의회 의장실에서 열린 표창식에서 김덕주 의장은 "당진 출신의 젊은 인재가 전국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고 태백장사 타이틀을 차지한 것을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라며, "홍 선수의 뛰어난 기량과 끈기는 당진시민 모두에게 큰 감동을 주었으며 앞으로도 더욱 큰 성장을 이루길 바란다”고 말했다.

홍승찬 선수는 "당진시의회에서 주신 표창을 받게 되어 정말 영광입니다. 앞으로도 좋은 성과를 내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날 표창식에는 홍승찬 선수의 가족들과 당진시의회 의원들, 시 관계자들이 참석해 홍 선수의 수상을 축하하고 함께 자리를 빛냈으며, 참석자들은 홍 선수의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하며 따뜻한 환영의 인사를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59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당진시의회, 당진이 낳은 태백장사 홍승찬 씨름 선수 표창패 수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