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23(화)
 
9일부터 현업종사자 300명 대상 찾아가는 안전보건 교육
[홍성투데이] 충남도는 9일부터 18일까지 여름철 산업재해에 취약한 도 직속기관 소속 현업종사자 5회 300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안전 보건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올해 초 중대재해처벌법이 50인미만 5인이상 사업장까지 확대 시행되면서 높아진 사회적 요구를 반영해 외부 전문강사를 초빙해 실시한다.

주요 내용은 여름철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 및 직무스트레스 예방, 화학물질관리 등이며, 사례 중심의 교육을 실시해 중대산업재해 및 산업재해 예방과 안전의식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교육 과정에서는 시설관리, 환경미화, 조리, 예초작업·벌목, 도로보수, 차량충돌, 과적단속 중 적재물 낙하 등 기관별 특성을 반영해 교육효과를 높인다.

이와 함께 시군 및 일반 사업장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안전교육은 물론 안전캠페인 및 홍보, 안전점검 등도 주기적으로 실시한다.

도 관계자는 “이번 교육을 계기로 현업종사자의 떨어짐, 끼임, 넘어짐 사고유형과 사다리 작업 등의 위험 요인을 개선할 것”이라며 “함께 만드는 더 안전하고 더 행복한 힘쎈충남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089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청남도 산업재해 취약자 보호 울타리 더 두텁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